충북개발공사, 특별재난지역 피해복구봉사·생필품 전달
충북개발공사, 특별재난지역 피해복구봉사·생필품 전달
  • 김미정 기자
  • 승인 2020.08.11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충북개발공사가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음성군 감곡면에 생필품을 전달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상철 충북개발공사 사장, 정동혁 감곡면장, 김기창 충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장. / 충북개발공사 제공
11일 충북개발공사가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음성군 감곡면에 생필품을 전달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상철 충북개발공사 사장, 정동혁 감곡면장, 김기창 충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장. / 충북개발공사 제공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개발공사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충북 충주시·제천시·음성군 지역의 수해 복구를 위해 전 직원이 나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11일에는 음성군 삼성면과 감곡면을 방문해 쌀, 생수, 라면 등 생필품도 전달했다. 이날 자리에는 이상철 충북개발공사 사장과 김기창 충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장이 함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