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 진산면지역사회보장협, 수해피해 주민 삼계탕 나눔
금산 진산면지역사회보장협, 수해피해 주민 삼계탕 나눔
  • 김정미 기자
  • 승인 2020.08.12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수해피해 주민들을 위한 삼계탕을 준비했다. / 금산군 제공
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수해피해 주민들을 위한 삼계탕을 준비했다. / 금산군 제공

[중부매일 김정미 기자]금산군 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김복곤)는 지난 11일 수해피해 주민과 독거노인 등 50가구에 삼계탕을 전달했다.

앞서이번 집중호우로 주택이 침수되는 피해를 입은 가구와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 지원이 필요한 주민을 지원 대상 가구로 선정했다.

협의체 위원들은 피해 가구를 방문해 안부를 살피고 직접 조리한 삼계탕 등 음식을 전달했다.

김복곤 민간위원장은 "수해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