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호선 의원, 중부3군 재해위험개선지구 선정 큰 역할
임호선 의원, 중부3군 재해위험개선지구 선정 큰 역할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0.09.16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증평·진천·음성 만들 것"
임호선 의원
임호선 의원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임호선 의원(증평·진천·음성)은 증평 질벌뜰, 음성 목골지구 등이 행정안전부 재해위험개선지구 사업에 신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재해위험개선지구 사업은 상습침수, 급경사지 등 재해 우려가 있는 지역을 종합정비하는 사업으로 행안부가 주관하며 국비 50%가 보조된다.

올해 새롭게 선정된 증평 질벌뜰과 음성 목골지구 정비사업에는 각각 3억2천만원(이하 국비기준), 4억2천만원 투입되며 2024년까지 침수피해 등 재해예방조치가 취해질 계획이다.

또한 현재 사업이 진행 중인 음성 신천지구 11억원, 무극 11억5천만원, 쌍정 5억원, 음성지구(상습가뭄) 8억원을 비롯해 진천 양백1지구 8억원, 양백2지구 12억원, 용몽 9억원 등의 국비가 투입된다.

이와 함께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 사업이 진행 중인 진천 양화지구 25억원, 음성 모래내 43억5천만원의 계속사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 같은 재해위험개선지구 사업은 올해 호우피해를 입은 증평, 진천, 음성 지역의 재난안전을 강화하고 주민피해를 최소화하는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임 의원은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으로 지난 7월부터 진영 행자부 장관 등을 대상으로 재난안전 강화를 강력 주문해 왔다. 특히 행안부 예산·결산을 담당하는 예산소위 위원으로서 큰 역할을 했다.

임 의원은 "집중호우 피해복구도 중요하지만 재난은 무엇보다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재난 안전지역을 늘려가 주민들께서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중부3군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