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국무총리, 코로나검사… 총리실 직원 양성
정세균 국무총리, 코로나검사… 총리실 직원 양성
  • 김미정 기자
  • 승인 2020.09.22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국무회의장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국무회의장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다.

정 총리는 이날 오후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국무총리 공관으로 이동해 대기중이다.

22일 국무총리실에 따르면 국무총리실 근무자가 이날 오전 10시20분께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정 총리는 확진자의 밀접접촉자는 아니지만 선제적 대응을 위해 이날 서울 종로구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받았다.

정 총리는 앞서 이날 오전 9시 이화여대에서 열린 온에어 국제컨퍼런스 및 채용박람회에 참석한뒤 오전 10시 국무회의를 주재했다. 이어 오후 2시30분 농협유통 및 하나로마트 양재를 방문해 추석 방역현장을 점검할 예정이었으나 취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