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온·오프 믹스 커뮤니티룸' 운영
대전시 '온·오프 믹스 커뮤니티룸' 운영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10.07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송출장비 4종 구축… 대전 시민·단체 누구나 이용 가능
대전시 온오프믹스 커뮤니티룸
대전시 온오프믹스 커뮤니티룸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대전시는 지역거점별 소통협력공간(COMMONZ FIELD 대전)에 '온·오프 믹스 커뮤니티 룸'을 조성,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된 커뮤니티 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해 오는 12월 31일까지 운영한다.

온라인 송출장비와 화상카메라, 모니터, 다중마이크, 스마트TV 등이 구비돼 온라인 또는 오프라인 모임 활동을 지원한다.

또한, 커뮤니티 룸은 1인부터 30인까지 강연, 세미나, 회의, 단체모임을 진행할 수 있는 공간과 화상카메라, 모니터, 스마트티비, 다중마이크, 회의탁자, 의자 등 장비가 마련됐다. 다만 온라인에 사용할 플랫폼은 사용자가 준비해야 한다.

대전시민이나 단체 누구나 대관이 가능하고, 대전시 사회혁신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이성규 시 시민공동체국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시민참여 활동에 활기를 불어 넣기 위해 언택트 활동 지원체제를 마련했다"며 "시민들의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시는 지난해 행정안전부가 공모한 지역거점별 소통협력공간 조성(COMMONZ FIELD 대전) 사업에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