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배 "秋 수사지휘권 발동, 정황상 청와대 주도하에 장관이 실행"
이종배 "秋 수사지휘권 발동, 정황상 청와대 주도하에 장관이 실행"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0.10.22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감 백신 접종 사망 관련 “접종 중단하고 사망원인 규명해 알려야”
이종배 정책위의장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국민의힘 이종배 정책위의장은 21일 "편 가르기 정권답게 (추미애)법무부장관이 정권비리 무마용으로 휘두른 수사지휘권 남용이 극한 민심 분열을 야기했다"고 주장했다.

충주가 지역구인 이 정책위의장은 이날 당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민심이 어떻든 간에 청와대를 등에 업은 추 장관의 독불장군식 마이웨이, 무소불위의 폭주는 신바람이 났다"며 이같이 비판했다.

앞서 추 장관은 지난 19일 윤석열 검찰총장에게 라임자산운용의 로비 의혹 사건과 총장의 가족 의혹 등 5개 사건에 대한 수사지휘를 중단하라며 역대 3번째 수사지휘권을 발동했다.

이 의장은 "라임·옵티머스 사건에 대해서 오랫동안 입을 굳게 닫고 있었던 청와대는 추 장관의 수사지휘권 발동에 대해 이례적일 만큼 즉각적으로 힘을 실어줬다"며 "수사지휘권 발동을 하자마자 마치 알고 있었다는 듯이 아주 환상의 호흡을 보여줬다"고 꼬집었다.

이어 "청와대는 애써 사전 보고는 받지 않았다고 해명을 했지만, 모든 정황으로 볼 때 청와대 주도하에 추 장관이 실행으로 옮겼다는 것이 맞춰지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은 공수처 1호 사건으로 라임·옵티머스 사건을 다루자고 주장하고 있는데 대통령의 직접적인 영향력을 받고 있는 공수처가 제대로 된 수사를 할 수 있겠는가"라며 "국민이 믿을만한 공정한 수사를 하는 것은 특검만이 답이다"라고 강조했다.

독감 백신 접종 사망사건과 관련해서는 "정부·여당은 사태 축소를 기대할 때가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이 의장은 "일단 백신 접종을 중단하고, 안전한 백신 공급 방안에 대해서 국민들께 설명하고, 사망원인도 조속하게 규명해서 국민들께 알려드려야 한다"며 " 더 이상 단 한명의 국민의 생명도 백신으로 인해서 희생되어서는 안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