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온라인으로 인니 서자바주와 경제·문화 교류 의향서
충남도, 온라인으로 인니 서자바주와 경제·문화 교류 의향서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0.12.03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남도 양승조 지사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온라인을 통해 인도네시아 서자바주와 국제교류협력의향서를 체결하고 인사를 나누고 있다. /충남도 제공
충청남도 양승조 지사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온라인을 통해 인도네시아 서자바주와 국제교류협력의향서를 체결하고 인사를 나누고 있다. /충남도 제공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충청남도가 아세안 거점 시장인 인도네시아의 경제·문화 중심지인 서자바주와 본격적인 교류·협력을 약속했다.

양승조 지사는 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온라인을 통해 리드완 카밀 서자바주지사와 국제교류협력의향서(LOI)를 체결했다.

인도네시아 자바섬 서쪽에 위치한 서자바주는 면적이 충남의 4.5배인 3만5천378㎢이며, 인구는 4천900만명에 달하는 광역주다. 서자바주는 수도 자카르타와 연접한 교통의 요지로, 최근 신공항 건설을 완료하며 인도네시아 경제 성장을 이끌어 가고 있는 경제·문화의 중심지다.

이번 LOI 체결에 따라 충남도와 서자바주는 K-방역, 스마트시티, 한류문화, 첨단기술 산학협력 등의 분야에서 교류·협력을 진행한다.

실무적으로 충남도는 도내 K-방역 관련 기업 등의 인도네시아 진출 교두보로서의 협력 체제를 확대한다. 또 서자바주 스마트시티 프로젝트에 관련성이 깊은 도내 기업이 참여할 수 있도록 돕고, 홍성 한국K-POP고등학교와 서자바주 청소년 간 문화 교류 발판도 놓는다. 도와 서자바주는 이와 함께 양 지역 소재 대학인 순천향대와 반둥공과대 간 인적·기술 교류를 지원하며, 도는 서자바주 공무원 초청 연수를 진행한다.

이날 협약식에서 양승조 지사는 "서자바주는 수방스마트친환경산업단지, 수방스마트폴리탄 등 대형 프로젝트를 통해 인도네시아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대한민국 발전을 이끌고 있는 충남도와 서자바주와의 협력은 기대 이상의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도청 LOI 체결식에 온라인으로 우마르 하디 주한인도네시아대사가, 인도네시아 현지공관에서도 이상호 주인도네시아한국대사관 공사가 참석해 양 지역의 파트너십 체결을 축하하며, 향후 교류·협력을 적극 지원키로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