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문화재단, 2021년 문화예술지원사업 공고
충북문화재단, 2021년 문화예술지원사업 공고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1.01.06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재단 유튜브 채널서 온라인 사업설명회 개최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충북문화재단은 '2021년 충북문화재단 문화예술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재단은 문화예술지원사업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중복신청 접수를 방지하고, 지원신청자의 편의를 위해 1차와 2차로 나눠 지원신청 접수를 진행한다.

1차 공모사업은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 ▷공동창작작품지원, ▷창작거점공간지원, ▷충북특화공연작품제작지원이다.

2차 공모는 ▷문화예술육성지원, ▷우수창작활동지원, ▷청년예술단체지원, ▷청년예술가창작지원, ▷충북미술가서울전시회지원이다.

국제지원과 충북형기획지원은 3월 이후 별도로 공고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200만원이었던 최소지원금이 2021년에는 300만으로 상향됐으며, 지역문화예술의 균형 발전을 위하여 문화예술육성지원사업의 지역쿼터제(청주60%, 청주외40%)를 강화한다.

또한 예술인의 활발한 사업 참여를 위해 문화예술육성지원사업과 우수창작활동지원사업의 신청 자격을 완화 시켰다. 이밖에도 청년예술가창작지원사업 내 청년예술가의 창작활동비 편성이 가능하도록 하고, 연습공간의 임차료 편성을 확대하는 등 예술인들의 현장 활동 영역을 넓힐 수 있도록 지원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재단은 문화예술지원사업의 원활한 안내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 설명회를 7일 오후 2시 충북문화재단 유튜브(www.youtube.com/c/충북문화재단)를 통해 진행한다.

2차 공모사업 접수마감일인 2월 17일까지 유선 통화 및 온라인 SNS채널을 통해 한시적으로 상담 및 컨설팅이 진행된다. 컨설팅에 참여하고자 하는 예술인은 카카오톡 채널 '2021 충북문화재단 문화예술지원사업'을 통해 1:1 상담을 신청하면 된다.

충북문화재단 관계자는 "지난해 문화예술지원제도 개선을 위해 현장예술가, 재단, 충북도 관계자로 구성된 정책협력협의회를 4차례 운영했다"며 "2020년 예술 현장의 설문조사를 진행해 예술인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기 위해 노력했고, 올해 추진한 사항을 토대로 2022년도 사업개편(재구조화) 역시 이끌어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