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증평군 플라스틱 생산공장서 불… 진화 중
충북 증평군 플라스틱 생산공장서 불… 진화 중
  • 신동빈 기자
  • 승인 2021.01.19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전 11시 47분께 증평군 도안면 도당리의 한 플라스틱 생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검은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충북도소방본부 제공
19일 오전 11시 47분께 증평군 도안면 도당리의 한 플라스틱 생산공장에서 불이나 소방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충북도소방본부 제공
19일 오전 11시 47분께 증평군 도안면 도당리의 한 플라스틱 생산공장에서 불이나 소방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충북도소방본부 제공
19일 오전 11시 47분께 증평군 도안면 도당리의 한 플라스틱 생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발생해 검은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충북도소방본부 제공
19일 오전 11시 47분께 증평군 도안면 도당리의 한 플라스틱 생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검은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독자 제공
19일 오전 11시 47분께 증평군 도안면 도당리의 한 플라스틱 생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발생해 검은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충북도소방본부 제공
19일 오전 11시 47분께 증평군 도안면 도당리의 한 플라스틱 생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검은 연기가 하늘로 치솟고 있다. /독자 제공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19일 오전 11시 47분께 증평군 도안면 도당리의 한 플라스틱 생산공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공장에 적재된 플라스틱 제품 등으로 옮겨 붙으며 확산 중이다. 이날 오후 1시 기준 확인된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은 대응 1단계를 발령, 화재를 진화 중이다.

소방관계자는 "공장 내 가연물질이 많아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