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에 눈… 29일 영하권 날씨 계속
새벽에 눈… 29일 영하권 날씨 계속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1.01.28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내에 강풍을 동반한 폭설이 내린 28일 청주시 상당구의 거리에서 한 시민이 우산으로 눈보라를 막으며 지나가고 있다. /김명년
충북도내에 강풍을 동반한 폭설이 내린 28일 청주시 상당구의 거리에서 한 시민이 우산으로 눈보라를 막으며 지나가고 있다. /김명년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새벽까지 계속된 강풍과 눈으로 충북도내 추위가 이어지겠다.

청주기상지청은 충북 중·남부지역을 중심으로 29일 새벽까지 눈이 계속될 것으로 예상했다. 예상 적설량은 1~4cm다.

이날 지역별 일 최저 온도는 제천 -15도, 단양 -14도, 음성·괴산·충주 -13도, 진천·증평·보은 -11도, 영동 -10도, 옥천 -9도, 청주 -8도로 전날보다 6~11도 낮을 것으로 관측됐다.

30일 오전까지 매서운 추위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며 체감 온도는 더 낮겠다.

청주기상지청 관계자는 "아침 최저기온이 5~10도에가량 크게 떨어져 한파 특보가 내려질 가능성이 있다"며 "급격히 떨어진 기온에 의해 눈이 얼어붙어 교통안전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