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정부청사, 올해 77억 투입 '녹색청사' 전환
세종정부청사, 올해 77억 투입 '녹색청사' 전환
  • 김미정 기자
  • 승인 2021.02.21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타리 숲 조성·실내 벽면녹화 등 추진
세종정부청사에 조성될 울타리 숲 조성 전(왼쪽), 후(오른쪽) 예시
세종정부청사에 조성될 울타리 숲 조성 전(왼쪽), 후(오른쪽) 예시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는 21일 올해 77억원을 투입해 '녹색청사'로 본격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정부청사 주변 철재 울타리 8.9㎞ 주변에 숲을 조성해 녹지공간을 확보하고, 옥상정원 9~15동 구간에 관목과 유실수를 심어 미세먼지 차단 숲을 조성한다. 또 청사로비 등 실내에 벽면녹화를 조성하고 그린박스를 배치해 실내 공기질을 개선하겠다는 계획이다.

세종정부청사 실내에 조성될 벽면녹화 예시.
세종정부청사 실내에 조성될 벽면녹화 예시.

행안부는 이같은 저탄소·친환경 사업을 통해 도시열섬현상과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하고 그린뉴딜 사업에 기여한다는 구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