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천에서 수상 레저스포츠 체험장 개장
갑천에서 수상 레저스포츠 체험장 개장
  • 나인문 기자
  • 승인 2022.04.21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부터 운영 개시
갑천 수상스포츠체험장. /대전시 제공
갑천 수상스포츠체험장. /대전시 제공

[중부매일 나인문 기자] 대전 엑스포다리와 둔산대교 사이에 위치한 갑천 수상스포츠 체험장이 23일부터 운영을 개시한다.

체험장은 오는 11월 13일까지 매주 월요일을 제외하고 낮 12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된다. 5월~8월에는 오후 8시까지 1시간 연장·운영한다.

대전시는 지난해까지는 오후 5시까지 운영했으나, 올해는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 운영시간을 1시간 늘렸다.

이용료는 1회 1시간 기준으로 어른 5천원, 청소년·군인 4천원, 어린이 3천원이며, 동력보트는(4인 이내) 3만원이다.

체험신청은 현장 접수만 가능하며, 안전요원의 지도와 안전교육을 통해 초보자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시는 인명구조 자격증을 갖춘 안전요원 8명을 배치하고, 구조용 모터보트와 수상 오토바이, 구명조끼 등을 갖춰 안전사고를 예방할 계획이다.

유호문 시 체육진흥과장은 "아름다운 갑천의 야경 속에서 즐기는 수상스포츠는 새로운 대전의 명물이 될 것"이라며 "갑천에서 동력보트, 카약, 페달보트, 스탠딩보트 등 다양한 수상레저기구를 마음껏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상스포츠 체험장 이용과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대전시 체육진흥과(☎042-270-4462), 대전시체육회(☎042-250-3025), 체험장(☎042-472-3047, 8865)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