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기다리는 증평 연암저수지
비 기다리는 증평 연암저수지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2.06.14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 예보가 내려진 14일 증평 연암저수지가 바닥을 드러내고 있다. /송창희
비 예보가 내려진 14일 증평 연암저수지가 바닥을 드러내고 있다. /송창희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비 예보가 내려진 14일 증평 연암저수지가 바닥을 드러내고 있다. 충북도내에서 가뭄이 가장 극심한 증평지역은 지난해 12월부터 지난달까지 6개월간 강수량이 109.5㎜(평년 대비 38.6%)로 가장 심각한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