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내년 정부예산 74.2% 증액
세종시 내년 정부예산 74.2% 증액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2.10.04 2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노동분야 482억원 등 총 1천381억원 반영
세종시의 내년도 정부예산안에 1천381억원이 반영, 올해보다 74.2% 증액됐다.

4일 세종시에 따르면 시는 2013년도 정부예산에 대한 확보 활동을 적극 전개해 2013년도 정부예산안에 1천381억원이 반영됐다.

이는 국가직접시행사업을 제외한 세종시 시행사업에 한해 집계한 것으로 2012년도 정부예산 반영액 793억원 대비 74.2% 증액된 것이다.

분야별로 주요 반영내역은 보건·복지·노동분야에 482억원(34.9%)이 반영됐다.

주요사업은 기초노령연금 81억원을 비롯, 영유아보육료 지원 84억원, 생계급여 66억원, 의료급여사업 109억원 등이다.환경분야엔 363억원(26.3%)이 반영됐다.

주요사업은 명학 일반산단 폐수처리시설 133억원, 전의 일반산단 폐수종말처리장 설치 39억원, 3단계 및 서북부 하수관거정비 사업 110억원, 상수관망 최적화 관리시스템 구축 16억원, 농어촌 생활용수개발 사업(4개 사업) 23억원, 연서면 공공하수처리시설 25억원 등이다.SOC분야에 225억원(16.3%)이 반영됐다.

주요사업은 곡교천 재해예방사업 17억원, 국가하천유지보수사업 37억원, 생태하천 조성 42억원, 용수천 지방하천정비 사업 20억원, 명학산단 공업용수 공급 68억원 등이다.농림·수산·식품분야에 173억원(12.5%)이 반영됐다.

주요사업은 쌀 소득 등 보전 직불금 27억원, 가축 사육환경 개선 14억원, 숲 가꾸기 사업 10억원, 농촌 생활환경 정비 10억원, 농촌생활용수 개발 7억원 등이다.

산업·중소기업·에너지분야에 134억원(9.7%)이 반영됐다.

주요사업은 지방투자촉진보조금 116억원,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6억원, 사회적기업 육성 및 지원 5억원, 전통시장시설 현대화 5억원 등이다.문화·체육관광 등 분야에 5억원(0.4%)이 반영됐다.

주요사업은 문화바우처 카드 사업 1억원, 관광안내 표지판 신설 및 개보수 사업 1억원 등이다.

시 관계자는 "세종시 간부가 각 당의 주요 인사와 예결특위 위원들을 만나 세종시의 주요사업에 대해 지원을 요청하는 등 국회 예산심의가 마무리 될 때까지 예산확보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홍종윤 / 세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