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매일
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스포츠
2017 춘계 한국여자축구연맹전 충주서 개막총 53개 팀이 참가해 오는 30일까지 총 99경기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한국 여자축구의 최강자를 가리는 '2017 춘계 한국여자축구연맹전'이 21일 충주에서 개막돼 10일 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올해 여자축구의 첫 대회로 동계훈련의 성과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이번 대회에는 전국의 초등부 13개 팀, 중등부 17개 팀, 고등부 15개 팀, 대학부 8개 팀 등 총 53개 팀이 참가해 오는 30일까지 총 99경기를 치러 초·중·고와 대학부 최강자를 가린다.

경기는 수안보C 축구장에서 초등부(새싹그룹, 애플그룹), 수안보A, B 축구장에서 중등부, 충주상고와 예성여고 운동장에서 고등부,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축구장에서 대학부 경기가 열리며 조별리그를 거쳐 각 조별 1 ,2위 팀이 토너먼트를 치러 우승팀을 결정짓게 된다.

개막전은 21일 오전 11시 수안보A, B 축구장과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축구장에서 중등부와 대학부 경기가 펼쳐졌고 최종 우승을 가리는 결승전은 초등부 경기는 27일, 고등부 경기는 29일, 중등부 및 대학부 경기는 30일에 열린다.

충주시는 이번 대회기간 동안 선수 및 대회관계자, 가족 등 2천여 명이 충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2017 전국체전 개최 도시 충주 홍보는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구철 기자  rncjf61@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춘계#한국여자축구연맹전#충주#개막#중부매일

정구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