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겨울철 유행 감염병 '주의'
청양군, 겨울철 유행 감염병 '주의'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8.01.14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 씻기·기침예절 등 개인위생 수칙 준수 할 것
청양군 청사 / 중부매일 DB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 청양군이 겨울철 유행하는 감염병 예방을 위한 예방수칙 준수에 대해 주민대상 홍보에 나섰다.

올겨울은 전년에 비해 인플루엔자 환자가 빠르게 급증하고 A·B형이 동시에 유행이 일어나는 이례적인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인플루엔자 의사환자는 섭씨 38도 이상의 갑작스러운 발열과 더불어 기침 또는 인후통 등의 증상을 보이는 사람을 말한다.

인플루엔자에 감염되었을 경우 집단 내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증상발생일로부터 5일이 경과하고 해열제 없이 열이 떨어져 체온을 회복하고 48시간 경과 후에 집단생활 장소에 갈 수 있다.

특히 고위험군은 인플루엔자 감염 시 폐렴 등의 합병증이 발생하거나 기존에 앓고 있는 질환이 악화될 수 있으므로 의심 증상 발생 시 신속히 진료를 받아야 한다.

군 보건의료원 관계자는 "인플루엔자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감염병의 기본적인 예방방법인 30초 이상 흐르는 물에 비누를 이용한 손 씻기와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 수칙 준수가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