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산림조합, 묘목 상설매장 운영
옥천군 산림조합, 묘목 상설매장 운영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8.03.07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 옥천군 산림조합은 이달부터 묘목 상설매장을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전국 유일의 '묘목산업특구'인 옥천군은 240㏊의 묘목밭에서 해마다 1천100만그루의 각종 묘목을 생산해 전국 유통량의 70%를 공급하고 있는 국내 최대 산지다.

식목철마다 묘목 판매장을 운영하는 옥천군 산림조합은 올해도 옥천읍 가풍리 청사 옆에 대규모 상설매장을 차렸다.

1만8천㎡ 규모의 매장에는 유실수·조경수·약용수 등 100여종의 묘목이 전시·판매된다.

이곳에서 취급하는 묘목은 국립종자원 등록번호와 더불어 생산자 이름이 부착된다.

조합 직영 육묘장에서 생산했거나 조합원이 직접 재배해 믿을 수 있다는 게 조합 측 설명이다. 운영시간은 오전 8시∼오후 6시다.

오갑식 조합장은 "우량 묘목만 엄선해 시중보다 10% 저렴하게 공급하고 있다"며 "구매자 편의를 위해 전국에 택배도 발송해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