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톡스, 소아 뇌성마비 환우 지원
메디톡스, 소아 뇌성마비 환우 지원
  • 김정미 기자
  • 승인 2018.03.28 17:3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CSR 캠페인 '팀 2022' 전개

[중부매일 김정미 기자] 메디톡스(대표 정현호, www.medytox.com)가 전 세계 소아 뇌성마비 환우들을 지원하는 글로벌 사회공헌 캠페인 'Team 2022(이하 팀 2022 캠페인)'를 전개한다.

보툴리눔 톡신 제제로 치료할 수 있는 질환 중 하나인 '소아 뇌성마비 환우의 첨족기형' 치료를 돕는 사업이다. 메디톡스는 '팀 2022 캠페인'을 위해 메디톡스 전 임직원들과 사회 각계각층의 저명인사 등 총 2천22명의 서포터즈를 결성했다.

앞서 지난 2월에는 몽골 지역 소아 뇌성마비 환우들의 치료를 위해 몽골 국립병원과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속적인 보툴리눔 톡신 제제 지원을 약속했다.

앞으로 국내는 물론 베트남, 키르키즈스탄 등 후원 국가를 계속해서 늘려갈 계획이다. 메디톡스는 장근석씨가 1호 서포터즈로 참여한 배경에 대해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적극적인 치료를 받지 못하는 전 세계 수많은 소아 뇌성마비 첨족기형 환우들에게 보탬이 되고 싶어 했다"고 전했다.

정현호 대표는 "몽골 방문 당시, 똑바로 걷지 못하는 환아들을 보았을 때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 놀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언젠가는 메디톡스가 만든 치료제를 지원하리라 다짐했었다"며 "그 때의 다짐이 지금의 팀 2022 캠페인으로 결실을 맺은 만큼 환아들의 눈부신 미래를 위해 지속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첨족기형이란= 근육의 경련성 마비로 인해 걸음을 걸을 때 발가락으로 걷는 이상 보행, 일명 까치발 걸음. 주 원인은 성인의 경우 뇌졸중, 소아의 경우 뇌성마비. 전 세계적으로 십만 명 이상의 소아가 첨족기형을 가지고 태어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음. 현재까지 완치할 수 있는 치료 방법은 없지만 보툴리눔 톡신 제제로 근육을 이완시켜 정상적인 보행이 가능하도록 하는 재활 치료가 이뤄지고 있음.

메디톡스는 의료비 기부 등 선행 활동에 적극적인 배우 장근석씨를 '팀 2022 캠페인'의 1호 서포터즈로 선정했다. / 메디톡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홍문애 2018-03-28 21:09:25
장근석님 메디톡스 1호 서포터즈해주셔서 너무멋있으세요

감사합니다

축하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