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2동, 본인서명사실확인서 발급률 '으뜸'
강서2동, 본인서명사실확인서 발급률 '으뜸'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8.04.15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급율 7.46%로 청주시 평균대비 2.6배 높아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청주시 흥덕구 강서2동(동장 이춘상)이 2018년 1/4분기 청주시 본인서명사실확인서 발급률 1위를 기록해 눈길을 끌고 있다.

시 자료에 따르면 강서2동은 올해 1/4분기 본인서명사실확인서 발급실적은 총 80건으로 인감증명서 발급 1천73건 대비 7.46%으로 청주시 관할 43개 읍·면·동에서 발급률 1위를 차지했다. 이는 전국 평균 4.69%, 충북 3.36%, 청주시 2.87%를 훨씬 상회하는 것이다.

본인서명사실확인제는 인감 위조사고와 부정발급 등으로 인한 재산상 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것으로 본인의 서명으로 인감증명서와 동일한 효력이 발생하도록 신청자가 직접 행정기관을 방문해 본인이 서명했다는 사실을 확인해 주는 제도다.

본인서명사실확인서는 주소지에 상관없이 본인 확인절차만 거치면 전국 어디서나 발급이 가능하고, 미리 등록돼 있는 형식이 아니라 발급신청 때마다 직접 본인이 자신의 이름을 전자서명입력기에 서명을 하면 즉시 발급되며, 효력은 인감증명서와 동일하다

이춘상 강서2동장은 "본인서명사실확인서 발급률이 3월말 현재 청주시내 읍·면·동 평균 대비 2.6배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그동안 인감 문화에 익숙한 주민들의 의식을 바꾸기 위해 동 주민센터 내방객을 대상으로 인감 대체 '본인서명사실확인제'를 적극 홍보한 결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