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 SNS홍보단 62명 위촉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 SNS홍보단 62명 위촉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3.14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는 14일 충북도청 소회의실에 대회 SNS홍보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온라인 홍보에 시동을 걸었다. / 충북도 제공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는 14일 충북도청 소회의실에 대회 SNS홍보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온라인 홍보에 시동을 걸었다. / 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는 14일 충북도청 소회의실에 대회 SNS홍보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온라인 홍보에 시동을 걸었다.

이번에 선발된 SNS홍보단은 모두 62명으로 20대에서 70대까지 기자, 관광해설사, 파워블로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사하고 있다.

특히 충북도민 뿐만 아니라, 서울, 경기, 강원, 충남, 전남 등 전국에 걸쳐 분포돼 있다.

SNS홍보단은 위촉일부터 대회가 종료되는 9월6일까지 대회 추진상황, 대회 숨은 이야기, 현장 취재내용 등을 SNS를 통해 홍보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발대식 자리에서 "이번 대회는 정부의 국제대회 승인에 이어 세계 스포츠 3대 기구 중 하나인 국제경기연맹총연합회(GAISF)로부터 공식 후원을 받게 돼 세계무예마스터십의 국제적 위상이 높아졌다"며 "따라서 SNS홍보단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열정이 더해진다면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이 성공적으로 개최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30일부터 9월6일까지 8일간 충주시 일원에서 '시대를 넘어 세계를 잇다'라는 슬로건으로 개최되는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다.

태권도, 유도, 삼보, 무에타이 등 22개 종목에 100여개국 4천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할 예정이며, 세계 최초의 국제무예영화제와 각종 무예체험행사, 무예관련 학술대회도 함께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