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설주 여사, 정상 만찬 참석
리설주 여사, 정상 만찬 참석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8.04.2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정상회담] 남북 퍼스트레이디 외교도 성사
그래픽 / 뉴시스
그래픽 / 뉴시스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판문점공동취재단]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부인 리설주 여사가 27일 남북정상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을 방문한다.

이로써 남북정상 부인들도 역사적 정상회담 직후 이뤄질 판문점 만찬에 동반 참석하게 됐다. 남북 퍼스트레이디 외교가 전격적으로 이뤄진 것이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판문점 브리핑에서 "김 위원장 부인 리설주여사는 오늘 오후 6시15분쯤 판문점에 도착한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와 리 여사는 정상회담장이 있는 평화의 집에서 환담하고 나서 환영 만찬에 참석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