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오전 9시1분쯤 판문점 도착
문대통령, 오전 9시1분쯤 판문점 도착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8.04.2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정상회담]
문재인 대통령과 남북정상회담 수행원들을 태운 차량들이 27일 오전 경기 파주시 탄현면 자유로를 지나 남북정상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으로 향하고 있다. 2018.04.27. /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과 남북정상회담 수행원들을 태운 차량들이 27일 오전 경기 파주시 탄현면 자유로를 지나 남북정상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으로 향하고 있다. 2018.04.27. / 뉴시스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판문점공동취재단]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에 참석하는 문재인 대통령이 27일 오전 9시1분쯤 회담 장소인 판문점 평화의 집에 도착해 시설을 사전 점검했다.

문 대통령은 평화의집에서 잠시 휴식을 취한 뒤 오전 9시30분 도착 예정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군사정전위원회 본회의실(T2)와 소회의실(T3) 사이 군사분계선(MDL)에서 악수로 맞이할 예정이다.

김 위원장은 문 대통령과 손을 맞잡고 남으로 걸어 넘어 오는 등 전통 의장대의 호위를 받으며 남측 평화의 집과 자유의 집 사이 판문점광장에 도착, 의장대를 사열한다. 이어 회담 장소인 평화의 집으로 이동해 오전 10시 30분부터 역사적인 제3차 남북정상회담에 들어간다.

북측 최고 지도자가 군사분계선을 넘어 남측 땅을 밟는 것은 분단 후 처음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